취업 성공 수기

 

‘유승민 IOC 선수위원 당선’ 대한민국 스포츠 외교, ‘호재+경사’

입력 2016-08-19 13:30:00

유승민(34·삼성생명 코치). 스포츠동아DB

 
새로운 시대가 열렸다. 2004아테네올림픽 탁구 금메달리스트 유승민(34·삼성생명 코치)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에 당선됐다.  

유승민은 19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올림픽선수촌에서 발표된 선수위원 투표 결과, 후보자 23명 가운데 2위로 IOC 선수위원으로 뽑혔다. 임기는 2024년까지 8년.
 
 
 
지난달 24일부터 17일 자정까지 2016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에 출전한 각국 선수단 투표가 이뤄진 가운데 전체 5815표 중 1544표를 얻은 유승민은 1603표를 획득한 펜싱 브리타 하이데만(독일)에 이어 2위로 당선됐다. 3위는 1469표의 수영 다니엘 지우르타(헝가리), 4위는 1365표의 육상 장대높이뛰기 옐레나 이신바예바(러시아)가 차지했다.
 
2000시드니올림픽에서 신설된 IOC 선수위원에 한국인이 당선된 건 유승민이 2번째로, 아테네올림픽 태권도 금메달리스트 문대성이 2008베이징올림픽 때 처음 선출된 바 있다. 선수위원은 하계종목 8명, 동계종목 4명 등, 모두 12명이 선출된다. 선수위원은 동·하계올림픽 개최지 선정투표 등 IOC 위원과 같은 권리를 가질 수 있다.  

여러 모로 의미가 크다. 사실상 한국의 유일한 IOC 위원이다. 삼성그룹 이건희 회장과 문대성이 IOC 위원으로 이름을 올려놓았지만 제대로 역할을 하지 못한다. 이 회장은 건강문제로, 논문 표절 의혹이 드러난 문대성은 리우올림픽을 앞두고 직무가 정지됐다.

유승민은 지난해 8월 대한체육회의 후보자로 처음 선정됐다. 역도 장미란, 사격 진종오 등 쟁쟁한 경쟁자들이 있었지만 영어구사 능력에서 우위를 점했다. 인지도 역시 상대적으로 높지 않았다. 하지만 투표가 시작되기 하루 전인, 지난달 23일 리우 현지에 도착한 후부터 부지런히 발품을 팔았다. 정해진 구역에서만 선수들과 접촉할 수 있고, 유인물과 현수막 등을 설치할 수 없기 때문이다. 고생 끝에 결국 당선의 영예를 얻었다.

하지만 개인적인 명예로 끝나는 것이 아니다. 대한민국 스포츠는 최근 국제 행정 및 외교력에서 어려움을 겪어왔다. 레슬링의 실세인 러시아처럼 특정 국가를 중심으로 한 편파판정 등의 문제가 발생해도 제대로 대처하지 못했다. 4년간 흘린 땀과 눈물이 한 순간의 오심으로 날아갈 때도 ‘벙어리 냉가슴’만 앓았을 뿐이다.  

더욱이 유승민이 당선되지 못했다면 2년 앞으로 다가온 2018평창동계올림픽를 대한민국은 IOC에서 조금이나마 힘을 발휘할 수 있는 인물 없이 대회를 준비할 뻔 했다. 우리 입장과 목소리를 전달할 수 있다는 것은 엄청난 호재다. 소통의 창구가 열린 셈이다. 공교롭게도 유승민의 임기 동안 3차례의 올림픽이 아시아에서 열린다. 평창을 시작으로 2020년 하계올림픽이 일본 도쿄, 이어 열릴 동계올림픽이 2022년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된다. 4명의 신임 선수위원 가운데 유 위원은 유일한 아시아 출신이다. 더욱이 2024년 하계올림픽 개최지를 선정할 때도 표를 던질 수 있게 됐다.  

“4년 전 런던올림픽 때부터 선수위원을 꿈꿔왔다“고 밝힌 유승민은 ”임기 동안 열심히 실무를 익히면서 한국 스포츠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 임기가 끝나면 정식 IOC 위원에도 도전하고 싶다”는 의지를 밝혔다. 유승민은 21일 IOC 총회와 선수위원회 미팅, 22일 리우올림픽 폐막식 참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한다.  

리우데자네이루 | 남장현 기자 yoshike3@donga.com

 

출처: http://sports.donga.com/News/3/all/20160819/79860637/1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세계 해양대통령(IMO총장)에 한국인 임기택 첫 당선 김준일기자 2015.07.01 3663 0
공지 해외취업: 꿈을 두드려라! 그러면 열릴 것이다(출처:http://blog.daum.net/moge-family/118)</title><style 정소연 2009.04.26 17383 0
공지 유엔본부 취업 수기(출처: 중앙일보 2009.3.11) 김진경 기자 2009.03.11 17068 0
공지 세계은행에 5년만에 첫 한국인 정직원 입사 최나래(32세) 외교부 공지 2013.12.10 12405 0
공지 단돈 2천만원으로 취업유학(캐나다)을 달성한 진주씨 김기주 2010.07.26 17409 0
공지 UNV에서 UNICEF 정식 직원된 지현구님 소개 KOICA홈페이지 2014.01.07 11273 0
공지 강경화 유엔 인도지원조정실(OCHA) 사무차장보 진출(2013.3.19) 외교통상부 유엔과 2013.03.21 9887 0
공지 해양수산 국제기구에서 꿈 펼치세요(출처:한경) 이현주 기자 2015.05.02 4057 0
공지 레벨이 다르다...'꿈의 직장' 국제기구 취업 열기 이성택 기자 2014.12.27 7204 0
공지 홍콩 글로벌 금융회사 취업수기 [1] 서은진 2010.05.24 29605 0
공지 순수 국내파의 유엔 국제공무원 도전 성공기 윤지환 기자 2010.02.06 20476 0
공지 유엔 인턴쉽에서 직원까지(출처:cafe.daum.net/unitednations) 홍정완 2009.12.12 16796 0
공지 ★★국제기구 취업 노하우 꼭 배우세요!! 이병주 2009.08.22 15276 0
공지 국제금융권기구 한국계 선배들이 말하는 실전 入社 노하우(출처:조선)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5.11.26 2093 0
215 [해외진출 성공수기] 국제기구 취업 Tips and Tricks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7.02.11 68 0
214 하연희 신임 OECD NEA 인적기반 원자력안전국장 인터뷰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7.01.27 4 0
213 조태열 주유엔대사, 유엔 평화구축위원회 의장 선출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7.01.25 3 0
212 세계를 무대로 뛰어라! 국제기구 채용 A to Z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9.12 190 0
» ‘유승민 IOC 선수위원 당선’ 대한민국 스포츠 외교, ‘호재+경사’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8.19 64 0
210 AIIB(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의 두 한국인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7.14 341 0
209 인턴으로부터 시작 ITU 정보통신 책임자된 최지영씨의 국제기구 취업 비결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6.11 263 0
208 IOM 인턴에서 IOM 정식 직원된 이시은님 등 이야기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6.11 187 0
207 홍콩인턴 (2/2 - 실전편)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5.23 385 0
206 홍콩인턴 (1/2 - 인턴 구하기편)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5.23 1337 0
205 미국에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산다는 것 (2)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5.15 617 0
204 미국에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산다는 것 (1) [1]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5.15 955 0
203 [경험담 기부] 기획재정부-World Bank JPO시험 후기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4.18 362 0
202 지방대 출신 무급인턴이 뉴욕박물관 수석 디자이너 되기까지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4.10 448 0
201 KMCO1기 출신 UNICEF 김형준 전문가(P-3) 인터뷰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3.30 506 0
200 [취업에 강한 신문 한경 JOB] "국제금융기구, 한국인 턱없이 적어…스펙 쌓기전에 먼저 두드려 보세요"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2.29 590 0
199 World Bank(케냐) consultant 취업 수기(문영훈) file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2.10 561 0
198 WB·IMF·AfDB에서 뛰는 한국인3인 지상대담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1.22 668 0
197 “유엔기구 취업문, 준비된 자에게 열리네요(FAO 취업자 진수연)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1.18 821 0
196 [김다흰·이세영 인턴기자의 워싱턴 DC를 날다-2] 월드뱅크(World Bank) 글로벌잡스 관리자 2016.01.18 725 0
TOP